후원하기

닥터 프리즈너, 28회 연속 압도적 수목극 시청률 1위!

URL복사

”이재준 잡을 수 있는 카드가 생겼다는거죠”
남궁민, 최원영의 치명적인 약점 잡았다!
약점 잡은 남궁민에 대한 최원영의 반격 카드는 무엇?

‘닥터 프리즈너’ 시청률이 16%를 재돌파했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27, 28회 시청률이 각각 수도권 기준 13.2%, 16.0%, 전국 기준 11.9%, 14.5%로 28회 연속 동시간대 압도적 1위를 기록했다.

특히, 광고 관계자들에게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 또한 초강세 기조를 유지하며 28회에서 6.2%를 기록, 13일 연속 해당일 전체 방송사 프로그램 중 압도적 1위를 이어갔다.

어제 방송에서는 남궁민이 최원영이 치명적인 유전병을 앓고 있음을 확신했다.

이날 나이제(남궁민 분)는 이재환(박은석 분)을 형집행정지로 빼내기 위해 온갖 수단을 강구했다. 이재환 또한 형 이재준(최원영 분)에 대한 복수 의지를 불태우며 나이제의 지시에 적극적으로 따랐다.

나이제는 다양한 방법으로 이재환에게 급성신부전증이 발현하도록 만들었고, 마침내 이재환에게 원하던 증상이 나타나면서 형집행정지가 가까워지는 듯 보였다.

하지만 이재준의 계략으로 이재환의 임검 날짜가 일주일 뒤로 미뤄지면서 신부전증을 유지할 경우 이재환이 위험한 상황에 놓일 것이라는 판단에 다른 병을 찾기로 했다.

우선적으로 가족력을 알아보던 나이제는 선배 장민석(최덕문 분)과의 대화 도중 모이라가 이덕성 회장의 병에 관해서 숨기는 것이 있음을 눈치챘다.

이후 이재인(이다인 분)과 한소금(권나라 분)의 도움으로 이덕성 회장이 앓던 병이 알츠하이머가 아닌 가족력이 있는 유전병인 ‘헌팅턴무도병’이었음을 알아냈다. 또한 이재준 역시 이덕성 회장과 같은 병을 앓고 있다고 확신했다.

한편, 이재환을 처리하라는 이재준의 지시를 받은 최동훈(채동현 분)은 이재환이 잠든 사이 그에게 주사를 놓으려했지만 이를 대비하고 있던 이재환은 그를 저지했다. 나이제는 제압당한 최동훈에게 사주한 사람에게 전화하라고 했고 최동훈은 이재준에게 전화를 했다.

전화가 연결되자 나이제는 상대방의 말을 듣지도 않고 이재준이 태강 케미컬 노동자를 살해지시한 녹취록을 갖고 오라고 했다.

나이제는 최동훈을 사주한 것이 이재준이라는 것을 이미 알고 있었지만 짐짓 모르는 채 하며 선민식(김병철 분)이 자신과 이재준 사이에 줄타기를 하고 있는 것을 알고 그 고리를 끊으려고 한 것이었다.

이재준은 선민식을 불러 사실을 확인했고 선민식은 당당한 태도로 인정했다. 이에 이재준은 경고의 메시지로 수의를 집으로 보냈고 이를 알게된 선민식은 놀랐다.

극 말미 회장의 정확한 병명을 알아내려는 선민식이 병원장을 만나 유전병이 아닌지를 묻자 옆방에서 이를 엿듣고 있던 이재준은 굳은 얼굴로 방을 나섰고, 인기척 소리에 문을 연 선민식은 이재준과 눈이 마주쳤다.

모든 것을 걸고 싸우는 나이제와 이재준의 전쟁이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가운데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게 만들고 있는 ‘닥터 프리즈너’ 29, 30회는 오늘(9일) 밤 10시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관련기사

1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정치

더보기
“9년 만에 돌아온 '와신상담' 오세훈”…‘서울시장 범야권 단일후보’ 확정
<사진YTN 뉴스 캡처.>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나설 야권 단일화 후보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확정됐다. 국민의힘과 국민의당 실무협상단은 23일 서울시장 후보 단일화 회의를 열고 오세훈 후보가 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를 꺾고 야권 단일후보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정양석 국민의힘 사무총장은 "야권 단일후보를 호명하는 것으로 결과를 발표하겠다"며 "서울시장 야권 단일후보는 오세훈 후보로 결정됐다"고 전했다. 오 후보는 야권 단일후보로 확정된 후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가슴 한켠에 있는 무거운 돌덩어리를 내려놓게 됐다"며 단일화 승리의 소감을 밝혔다. 이어 "분노와 절망 속에서도 희망을 선택해 주신 여러분의 마음을 겸허히 받들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10년간 무거운 심정으로 살아왔다. 제 가슴 한켠에 자리한 무거운 돌덩어리를 다시 뛰는 서울로 보답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성원해달라"고 했다. 오 후보는 또 “안 후보님께도 위로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우리는 단일화 전투에서는 대결했지만 정권 심판의 전쟁에서는 저의 손을 꼭 잡아달라”고 부탁했다. 오 후보는 양측 실무진의 논의를 거쳐 빠른 시일 안에 안 후보와 만나겠다는


경제

더보기
9월부터 유튜브 방송 시 기업의 대가 받았다면 광고사실 표시해야...공정위 심사지침
사진=픽사베이 9월부터 유튜브 등 방송이나 SNS 등에서 기업의 경제적 대가를 받은 것이 있다면 광고라고 명확하게 밝혀야 한다. 9월 1일 시행되는 공정거래위원회의 '추천·보증 등에 관한 표시·광고 심사 지침 개정안'에 의하면, SNS의 크리에이터 및 작성자는 경제적 대가를 지급받고 영상을 업로드하거나 게시물을 작성할 경우 시청자 및 독자가 쉽고 명확하게 알 수 있도록 경제적 이해 관계를 밝혀야 한다. 이에 따라 기업에 경제적 대가를 받은 업로더는 광고 문구를 추천·보증 내용과 근접한 위치에 표시해야 하고, 적절한 문자 크기와 색상 등을 사용하여 소비자들이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또 금전적 지원·할인·협찬 등 경제적 이해 관계의 내용을 소비자가 이해하기 쉽도록 명확하게 표시해야 한다. 다만 소비자가 쉽게 이해할 수 있는 표시 문구는 외국어를 사용할 수 있다. 이를테면 유튜브 등 동영상의 경우, 표시 문구를 명확히 구분되도록 게시물 제목 또는 영상의 시작 부분과 끝부분에 삽입해야 하고, 모바일 환경에서 제목을 온전히 인식할 수 없도록 길게 작성해 광고임을 인식하기 어렵게 해서는 안 된다. 방송의 일부만을 시청하는 소비자도 경제적 이해 관계의 존재를